아래학교의 놀이 공간
작성자 : 변진영 | 등록일 : 2017-04-13 10:02:03 | 조회수 223
20170329_155236.jpg
20170329_155252.jpg

 

아이들에게 큰 기쁨과

숱한 둘러앉기를 경험하게 해 준 볍씨 휴게소.

 

20170329_155258(1).jpg
20170329_155304.jpg
20170329_155317.jpg

 

 아이들의 사랑, 볍씨 아이들의 역사를 알고 있는 우리의 은행나무

20170404_155817.jpg
20170404_155835.jpg
 
 
아이들이 담소를 나누는 공간이기도 하고
 
20170404_160153_HDR.jpg

 

나무 아래 흙을 파서 진흙쿠키를 만들고, 흙공을 만들고

 돌을 깨고, 돌을 갈고,, 구덩이를 파고,

끊임없이 무언가를 만들어내는 창작공간이자

 

20170404_160238.jpg

 

철마다 나뭇잎, 나뭇가지, 열매를 내어주고

시시때때로 아이들이 올라 앉아 기대고 안길 수 있게 품을 내어주는  

 

20170404_160329.jpg
20170404_160414.jpg

아낌없이 주는 나무.

 

아이들이 아래학교에서 지낼 날이 얼마 안 남았았네요. 새로운 공간에서 새로운 역사를 만들어 가겠지만, 한 편으론 아쉬운 마음도 듭니다.

목록
이전글
남명희 | 새 교육공간 이것이 궁금하다!!
다음글
변진영 | 1-3학년 아침 몸깨우기의 현장