볍씨학교가 걸어온 길
작성자 : 조이순애 | 등록일 : 2013-11-05 21:21:22 | 조회수 1197

   처음부터 길이 있었던 것이 아니고 여러 사람이 다니다 보니 길이 되었다는 말처럼 볍씨학교도 이제 하나의 길이 되었습니다.

   초등대안학교로서는 처음으로 문을 연 20013월 소박한 입학식이 있었습니다. 그 자리에 있었던 열한 명의 아이들이 이제 어린이 과정, 청소년 과정을 거쳐 볍씨학교를 졸업했습니다. 졸업한 친구들 중 몇 명은 <언니에게 한 수 배우다>라는 팀을 꾸려 자기가 배운 것을 지역의 아이들과 함께 나누고 있습니다. 지금은 그 동생들이 열심히 성장하고 있습니다. 아이들이 건강하게, 아름답게 자라난 것처럼 볍씨학교 역시 잘 커왔습니다. 물론 9년제 학교로 완전히 정착하면서 근래에는 청소년과정에 힘을 쓰고 있습니다. 지금까지 서두르지 않고 천천히 아이들과 함께 부모님과 함께 힘을 모아왔던 것처럼 앞으로도 한 걸음 한 걸음 함께 가는 길 위에서 새로운 역사를 만들어 갈 거라고 희망을 품어 봅니다.

 

1994

    

 

- YMCA연맹 프로그램 센터로 개소

- 어린이사회교육 중심에 뜻을 두고 어린이 방과 후 교육진행

 

1995

 

- 방과 후 교실 운영, 주제캠프진행(생태, 역사)

 

1996

    

 

- 현장체험활동 중심 교육프로그램 실험진행(월례기행)

- 교육분과(학부모모임)를 통한 대안교육운동진행

 

1997

 

 

- 연극, 역사, 글쓰기, 우리문화교육 프로그램 실행

- 계절캠프를 통한 교육활동실험

 

1998

     

- 주말학교인 아이사랑학교를 개교하다. 획일적이고 주입식이 아닌 살아있는 교육, ‘가 아닌 우리라는 공동체의식을 심어주는 교육실천

1999

 

 

- YMCA 교육철학세우기, 기초교육과정설정정리

 

- 교육회관 건축 준비, 학교설립준비 : 아이사랑학교에 대한 경험은 교육내용, 운영, 교사역할, 교육철학 등 여러 문제들을 경험하게 되었고, 단편적이고 획일적으로 지식을 채우는 교육과 계절학교 주말학교를 극복하고 새로운 학교로 추진

 

2000

 

- 학교설립준비 볍씨학교의 건물마련

 

2001

 

 

- 우리나라에서 처음으로 초등 대안학교 볍씨개교(학생 12),

- 이영이 거름선생님

 

2002

 

- 볍씨반과 생명반 2개반 운영

 

2003

 

 

 

- 학생 45(볍씨반 20, 생명반 12, 통일반 1446) 재학

교사 12(거름선생님, 담임 4, 강사 7) 재직

- 12월 학교 부지 및 건물 매입

 

2004

 

 

- 학생 54(볍씨반 16, 생명반 12, 통일반13, 하늘반 13)

- 청소년과정 준비, 1012학제로 변경

 

2005

 

 

2006

 

2007

 

2008

 

- 청소년과정 7학년 살림반 시작

- 학생 68(어린이과정 5개반, 청소년과정 1개반)

 

- 학부모소위원회결성(후원, 장학, 제도, 건축, 시설, 홍보, 교과지원)

- 청소년 과정 2개반 운영, 어린이과정 5개반

 

- 학생71(어린이과정 6개반, 청소년과정 2개반)

 

- 학생71(어린이과정 5개반 - 4,5학년 통합, 청소년과정 3개반)

 

2009

 

- 청소년 청소년과정 1회 졸업 15, 고등과정 '볍씨딛고' 시작

 

2010

 

- 학생 96, 생활교사 10, 지역활동을 활발히 전개

 

2011

 

- 학생 94, 어린이 과정 통합 학년을 3-4학년으로 조정하고 2개 반으로 운영

 

2012

 

 

 

- 학생 95, 청소년과정 7,8학년을 통합하고 2개 반으로 운영

- 강옥희 거름선생님

- 새로운 교육과정을 준비

 

2013

 

 

- 학생 98, 통합반 확대 및 학제 개편.

(1~3학년 2/ 4~5학년 2/6~8학년 3/9학년 1)

- 아이들이 직접 시간표를 설계하고 자기배움을 조직하는 교육과정 실행 중

목록

댓글쓰기


이전글
조이순애 | 볍씨학교 부모님들은...
다음글
조이순애 | 볍씨가 품은 뚯 - 교육철학